로컬 뉴스 1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로컬 뉴스

Total 1,523건 1 페이지
1523
몸 길이 140cm, 태어난 지 한 달 된 새끼 추정유콘 금광에서 형체가 거의 완벽한 새끼 매머드가 발견돼 화제가 되고 있다.유콘 주정부는 24일 성명을 통해 며칠 전 유레카 크릭(Eureka Creek) 금광에서 작업하던 광부들이 새끼 매머드를 발견..
09:20
1522
물가와 금리가 앞으로도 더 오를 것이라는 예상이 나왔다. 국내 주요시중은행인 ‘CIBC’의 앤드류 그랜트햄 경제수석은  “고물가 상황이 가라앉지 않을 것”이라며 “현재 각종 경제지표를 근거할때 더 상승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연방통..
06-24
1521
‘작년보다 개선됐다’ 17%에 그쳐5월 물가상승률이 7.7%로 40년 만에 최고치로 상승한 가운데, 캐나다 국민 절반 가까이가 작년보다 가게 살림이 어려워졌다고 응답했다.앵거스 리드 연구소(ARI)가 24일 발표한 여론 조사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 45..
06-24
1520
비싼 집값, 다운페이 부족, 대출 장벽 이유캐나다 세입자 절반 가까이가 내 집 장만을 포기한 것으로 조사됐다. 위니펙에 본사를 둔 보험 및 금융 서비스 회사 캐나다 라이프(Canada Life)가 최근 발표한 여론 조사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 ..
06-24
1519
캐나다 3개 도시가 2022년 세계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 10위 안에 이름을 올렸다. 이코노미스트 인텔리전스 유닛(EIU)이 매년 발표하는 이 순위는 건강관리, 범죄율, 정치적 안정성, 기반 시설, 녹지공간 접근성 등 다양한 요소로 전 세..
06-23
1518
 현지언론인  “몬트리올 다운타운에 있는 여권 발급 사무소에 주민들이 몰려와 밤샘을 하며 기다리는 상황이 벌어지고 있다”고 전했다. 몬트리올 주민 소비아 바실은 “지난달 사무소를 직접 방문해 발급 신청을 했다”며 “프랑스행 항..
06-23
1517
여성 환자 3명 “그가 내 손에 ‘그것’ 넣었다”과거 여성 환자들에게 성적 비행을 저지른 혐의로 여성 환자 치료가 제한된 BC 한의사가 또 다른 여성 환자에게 몹쓸 짓을 한 혐의로 의사 면허가 정지됐다. BC 주 한의학 전문의 및 침술 대학 ..
06-23
1516
“원점으로 돌아가 주민들 의견 듣겠다”BC 주정부가 야심 차게 밀어붙이던 로열 BC 박물관 재건축 추진을 중단했다. 존 호건 수상은 22일 기자회견을 통해 “막대한 사업비가 투입되는 대규모 프로젝트를 이 어려운 시기에 추진하겠다는 것은 잘못된..
06-22
1515
캐나다의 대형 통신사 '로저스'가 BC주 대표 통신사 'SHAW 커뮤니케이션'과의 합병 이전에 그 산하회사인 프리덤모바일의 매각을 추진한다. SHAW 커뮤니케이션은 로저스와 같이 인터넷 및 전화, 휴대폰 서비스를 제공하는 통신사로 앨버..
06-22
1514
대부분 지역 주말 20도 중반까지 상승기상청이 올해 들어 처음으로 BC 지역에 무더위 주의보를 발령했다. 기상청은 22일 성명을 통해 BC 지역에 금요일부터 다음 주 화요일까지 올여름 첫 무더위가 찾아올 것이라고 예보했다.기상청은 “밴쿠버와 ..
06-22
1513
캐나다 연방정부가 저소득층을 위한 임대료 지원계획을 발표했다. 연방정부 관계자는 "생활고에 시달리고 있는 저소득층 주민들을 돕기 위해 부동산, 보육 및 치과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것"이라며 "저소득 세입자의 경우 올해 500달러를 지급받게 ..
06-22
1512
1983년 1월 8.2% 이후 가장 큰 폭5월 휘발유 가격 급등으로 연간 물가상승률이 거의 40년 만에 최고치로 치솟았다. 캐나다 통계청이 22일 발표한 5월 소비자물가지수에 따르면 물가는 1년 전 대비 7.7% 상승해 1983년 1월의 8...
06-22
1511
물가 상승에 따른 생산 비용 증가 이유보통 1년에 한 번 오르는 우유 가격이 인플레이션 영향으로 올해는 이례적으로 두 번 인상될 예정이다. 캐나다 유제품 공급 관리 시스템을 감독하는 캐나다 낙농 위원회(Canadian Dairy Commiss..
06-22
1510
멕시코 경찰 “사망자들 마약·무기 밀매 연루된 갱 추정”멕시코 휴양지 플라야 델 카르멘(Playa del Carmen)의 한 호텔에서 캐나다인 남녀 2명이 숨진 것으로 확인됐다. 퀸타나 루 주(Quintana Roo) 경찰은 21일 성명을 통..
06-21
1509
30분마다 3분 걷기… “서서 일하는 것은 큰 도움 안 돼”오래 앉아 있는 것이 건강을 망치는 주범 중 하나라는 사실을 모두 다 알고 있지만 현대인들에게 오래 앉아 있는 것은 숙명인 것 같다. 이런 좌식 생활은 팬데믹 이후 재택근무가 보편화되면서 더 ..
06-21

검색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이번호 신문보기

회사소개(KOR) | ABOUT US(ENG) | 광고&상담 문의
KYOCHARO NTV ENTERPRISES LTD.
#327D- 4501 North Road, Burnaby, BC, V3N 4R7, CANADA
TEL. 604-444-4322 (교차로) | 604-420-1088 (TBO) | E-MAIL. vancouver@kyocharogolf.com
Copyright © KYOCHARO NTV ENTERPRISES LTD.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orks Inc.